5월 23일, 아름다운동행 방문

서울 불광사(주지 진효)가 공익법인 아름다운동행(상임이사 일화스님)을 찾아 자비나눔 기금 500만 원을 전달했다. 전달된 기금은 우크라이나 전쟁 및 동해 지역 산불 피해 구호에 쓰일 예정이다.

서울 불광사 종무실장과 신도들은 5월 23일 서울 종로 아름다운동행 사무실을 방문, 아름다운동행 상임이사 일화 스님에게 500만 원을 전달했다. 기금은 불광사가 3월~4월 모금을 통해 모연된 300만 원에 사중에서 200여만 원을 더해 전달될 수 있었다.

신도들은 “좋은 일에 동참할 수 있어 영광”이라며 “스님들이 잘 이끌어주셔야 신도들도 열심히 따를 수 있다”고 말했다.

일화 스님은 감사의 뜻을 전하고 “아름다운동행이 조계종 유일 공익기부재단인 만큼 주변 도반들에게도 적극적으로 권선해주길 바란다”고 부탁했다.

임은호 기자 imeunho@hyunbul.com